[헤럴드경제=홍승희 기자]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17이번 정기국회에서 국난 극복에 집중하고 민생을 챙기며 국가 대전환을 뒷받침하는 입법을 진행하겠다고 선언했다.

 

한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정책위가 선정한 ‘5대 분야 혁신 중점과제코로나 국난극복경제위기 대응공공의료 방역 체계 강화소상공인 피해지원 집중민생경제 활성화를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노동 존중 복지와 돌봄, 국민 안정 등 민생경제 법안 통과에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위기의 산을 넘어 미래 시대 전환을 위한 디지털, 그린, 사회적 뉴딜 실현을 위한 입법이 제대로 진행될 수 있도록 뒷받침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개혁과제 입법화에 대한 의지도 밝혔다. 한 정책위의장은 공정경제, 일하는 국회, 권력기관 개혁 등 국정과제 실현으로 개혁과제 또한 탄탄하게 마무리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무엇보다 여야 이견이 없는 총선 공통 공약과 공동 정책의 입법을 서둘러서 국민을 대변하는 대의 기구로서 국회 본연의 임무도 다하도록 하는 정기국회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한 정책위의장은 일부 단체가 추진하는 개천절 집회와 관련해 온라인 비대면 집회 시위를 제안하기도 했다.

 

그는 헌법 그 어느곳에도 공공안전, 국민건강, 생명 위협하는 것이 집회 시위 권리라고 명시하지 않았다온라인 비대면 집회와 시위를 진행하는건 어떤가. 집회하시는 분도 안전하고 바라보는 분도 안전하다고 했다.


기사 원문 보기

[헤럴드경제] 한정애 정기국회 국난 극복 집중국가대전환 입법 진행

 

관련 기사 보기

[뉴스1] 한정애 "헌법 어디에도 국민 생명 위협하는 집회 권리 없어"

[뉴스핌] 민주당, 정기국회 5대 과제 선정한정애 "공공의료·소상공인 지원에 역점"

[뉴시스] 한정애 "디지털 성범죄 '솜방망이 처벌' 사라지게 해야"

[아이뉴스24] 보수단체 개천절 집회 강행에 "차라리 '온라인' 집회하라"

[뉴스핌] 한정애 "극우단체, 개천절 집회 신고 건수만 435비대면 집회 어떤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