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목) 충청남도, 논산시, 롯데건설, 현대차증권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논산시 수소경제도시 전환>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전국 243개 지자체가 함께 탄소중립을 선언하는 등

기후위기 대응에 모두 합심하여 수소경제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기에 충청남도와 논산시, 민간기업이 한 팀이 되어 수소경제 생태계를 만들어나가는 이번 사업은

탄소중립을 구현하기 위한 민관 협력의 모범사례라 할 수 있는데요.

 

 

앞으로 약 1조 5,000억원 규모의 민간자본이 투자되고 논산시 공유재산 부지 내에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수소충전소 등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발전거점을 구축될 예정인데요.

 

환경부와 충남도, 논산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탄소중립 관련 정책을 강화하고,

협약 사업 추진을 위한 관련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에 적극 나설 예정입니다.

또한 관내 공공기관 참여 수요를 발굴하고 주민 수용성 제고 방안도 마련해나갈 예정입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 황명선 논산시장,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 최병철 현대차증권 대표이사와

수소경제도시 전환을 위한 협약서에 함께 서명했습니다~

 

 

이번 수소경제도시 전환 협약을 계기로 논산시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2050 탄소중립의 선도도시로 큰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합니다 :) 많은 응원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9일(수) 화장품 포장재 재활용을 논의하는 토론회 자리에 함께했습니다.

 

화장품 포장재는 화려한 색상, 여러 겹의 복잡한 구조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재활용이 쉽지가 않은데요.

분리를 하더라도 어떻게 버려야할지 고민되는 경우도 정말 많습니다.

 

최근 미국이나 유럽 등 각국 정부에서는 이러한 화장품 포장재를 비롯하여

플라스틱 폐기물의 감량을 위해 플라스틱세 등 강도 높은 규제를 도입하고 있는 상황인데요.

우리나라 역시 화장품 포장재의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여러 고민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저는 토론회 자리에서 화장품 포장재를 줄이고, 포장 재질이나 구조를 개선할 수 있는

개선방안들이 도출될 수 있도록 적극 토론해주실 것을 부탁드렸습니다.

 

 

환경부는 2019년 말 시행된 포장재 재질‧구조 등급평가‧표시제의 안정적인 정착을 통해

화장품 포장재의 재질‧구조 개선을 독려하고 있는데요.

 

이번 토론회를 계기로 화장품 포장재 생산부터 회수‧재활용까지

전 과정의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함께 고민하며 좋은 개선방안을 도출해나가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환경부 간부들과 참배했습니다.

 

순국선열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며, 마음 속 깊이 호국정신을 기리고 

더 빛나는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7일(월) 충북 옥천군에 위치한 대청호 서화역 유역을 방문하여 

녹조 대응과 홍수기 대응 상황을 사전 점검하였습니다.

 

올 여름은 예년보다 기온이 높고 유사한 강수량이 예상되고 있는데요.

그런 탓에 이번 달부터 녹조가 보격적으로 발생해 경보 발령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이미 대청호와 낙동강수계 일부 지점에서는 녹조를 일으키는

유해남조류가 나타나고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환경부는 녹조 발생에 따른 먹는 물 안전에 관한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수질오염원의 관리를 강화하고, 녹조 빈발 수역에 저감 대책, 취·정수장 관리 및 모니터링 강화,

녹조 완화조치 등 총력 대응해나가겠습니다.

 

 

국민들이 녹조로 인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물을 안심하고 음용하실 수 있도록

환경부와 관련 지자체 관계자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4일(금) 수도권대기환경청을 방문해 '수도권 통합관리 분석센터' 준공식에 참석하고,

안세창 청장과 직원들을 만났습니다 :)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일대의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사업장에 대한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운행 자동차 저공해화, 계절관리제 등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습니다.

 

수도권대기환경청 내 준공된 '수도권 통합관리 분석센터'는

관할 통합환경관리 사업장의 대기오염도 측정 및 분석을 위해 준공된 시설인데요.

환경부는 수도권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권역별 5개 통합관리 분석센터를 확충하여

통합환경관리사업장 사후관리를 차질없이 이행해나갈 예정입니다.

 

준공식을 축하하며 기쁜 마음으로 리본 컷팅에 함께했습니다 ^^

 

 

중요한 내부 시설도 꼼꼼히 살펴봤습니다~

 

 

앞으로도 현장 직원들과 긴밀히 소통하며 국민들에게 푸른 하늘과 맑은 공기를

돌려드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