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3년간 구직급여 수급률자료에 따르면, 실업을 겪은 노동자의 구직급여 수급률은 201637.2%에서 201942.5%로 증가해 실업급여가 고용안전망으로서 역할이 점차 확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191004_[한정애의원_보도자료] 구직급여 수급률 42.5%로 고용안전망으로서의 기능 점차 확대.hwp

Posted by 후원회담당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고용 산재 보험기금 기타채권형 자산운용 상황 보고서에 따르면총 자산 8.4조원인 고용보험기금이 보유한 기타채권형(채권연동 파생상품에 투자)1조원으로 이중 원금보장비율은 55.8%에 불과했다.


[한정애의원_보도자료] 고용보험기금 원금보장비율 55.8%에 불과.hwp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의하면, ‘경영상 해고는 점차 줄어드는 반면 대량고용조정은 증가해 기업들이 경영상 해고에 비해 상대적으로 쉬운 대량고용조정으로 구조조정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정애의원_보도자료] 까다로운 ‘경영상 해고’보다 쉬운 ‘대량고용조정’ 늘어나.hwp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8-24세 청년층 산재 사망의 절반 가까이가 배달 중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18-24세 산재 사고 사망자의 45.8%가 사업장외 교통사고, 즉 배달사고로 사망했다.


[한정애의원_보도자료] 청년 산재사망 절반이 '배달 사망 사고'.hwp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2017~20197월 외국인노동자 상해보험 청구 내역에 의하면, 동 기간 동안 업무외 사망으로 외국인전용보험(상해보험)을 신청한 건수가 241건에 달했다.


[한정애의원_보도자료] 외국인노동자 업무외재해로 2년 7개월간 241명 사망.hwp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