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수) 공공선별장을 방문하여 추석연휴 기간 폐기물 수거·선별 처리 현황을 점검하고,

연휴 기간에도 고생해주시는 분들을 격려하였습니다.

 

 

지난해 추석연휴 직후에는 선물세트, 배달음식 용기 등 폐플라스틱 발생량이 약 14% 급증했는데요.

서울시 일부 공동주택에서는 폐비닐 등의 수거 지연 상황이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올해 초 설연휴에는 지자체에서 임시 적환장을 마련 등 사전 준비를 잘 마쳐주셨고,

폐지가격과 국제유가 등 재활용시장 상황이 다소 개선되어 수거 지연이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번 추석 연휴에도 환경부 생활폐기물 관리대책 추진과 함께 지자체에서도 현장 대응을 잘 해주고 계십니다.

 

 

특히 추석 연휴임에도 불구하고 재활용품의 적정 처리를 위해 근무중이신 많은 분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환경부도 선별시설 확충과 자동화 지원, 선별인력 지원 등 근무자분들의 근무여건 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더불어 여러분의 가정에서도 분리배출에 조금 더 신경써주시고,

실생활에서 텀블러 등을 적극적으로 사용하셔서 일회용품 사용을 점차 줄여나갈 수 있도록

함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