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금)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서철모 화성시장, 방대환 한국외식업중앙회 경기남부지회장,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 윤정숙 녹색연합 대표와 <다회용 배달·포장용기 사용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다회용기 활성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습니다 :)

 

 

경기도에서는 7월부터 공공배달앱인 '배달특급'을 이용하는 화성시 동탄1·2지구 내 음식점 중

참여를 희망하는 곳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시행할 예정인데요.

 

시범사업의 내용은 음식을 먹고 난 후 배달에 사용된 다회용기를 내놓으면,

전문업체가 회수하여 위생적으로 세척 후 다시 음식점에 공급하는 것입니다.

 

소비자는 앱을 통해 다회용기 사용 음식점을 확인할 수 있고,

다회용기를 가지고 음식을 포장하거나 다회용기를 사용한 음식을 주문하면 됩니다.

 

 

환경부는 이번 시범사업과 함께 음식 배달과 포장에 사용되는

1회용품 감량을 위한 제도 및 행정적 지원을 뒷받침할 예정인데요.

업무협약식 자리를 통해 이러한 지원방안에 대해서도 이야기 나누고, 서명도 마쳤습니다 ^^

 

 

요새 정말 1회용품을 사용이 급증한 것을 느낄 수 있는데요.

조금 불편하더라도 다회용기를 사용하는 소비문화가 빠르게 정착되어야 할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다회용  배달·포장 용기 사용이 소비자와 외식업계 전반으로 확산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여러분도 함께해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