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12 4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수석 부의장은 "470조나 되는 2019년 예산안을 밀실 예산이라고 하는데 장제원 예산이다"라며"장제원이라는 자유한국당 간사 한명이 내년 국민의 살림살이를 책임지는 예산안을 쥐고 흔들어도 되는것인가, 매우 유감이다"라고 하였습니다.



영상 바로보기

 



▽ 영상 포함 원문 기사보기

[팩트TV] [영상] 한정애 강한 유감표명, "장제원의 예산 심사 폭거, 470조 예산을 간사 한명이 쥐고 흔들어도 되는 것인가"

 

▽ 관련 기사 보기

[한국일보] 홍영표 예산안 볼모로 선거법 관철어느 국민도 동의하지 않을 것

[KBS] 민주 3,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 연계 말아야

[뉴시스] 민주, 3'예산안-선거제 연계' 한목소리 질타"납득할 국민 없어"

[연합뉴스] 예산안 처리 본회의 일정 시계제로선거제 개혁 변수로

[천지일보] 민주당, 3당 선거법·예산안 연계처리 주장에 졸속처리맹비난

[아시아투데이] 민주, 3당에 예산안 볼모, 어느 국민도 동의 안해

[kjt뉴스] 한정애 강한 유감표명, "장제원의 예산 심사 폭거, 470조 예산을 간사 한명이 쥐고 흔들어도 되는 것인가"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