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시에서 열린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 구미지역 합동 설명회'에 참석해

현장의 목소리에 귀기울였습니다.

 

지난 6월 24일 제6회 낙동강유역물관리위원회에서 의결된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 주요 내용을

지역 주민께 설명드리고, 잘못이나 오해가 없도록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습니다.

 

 

낙동강 유역은 본류 전체를 상수원으로 이용하고 있지만 산업 폐수로 인한 오염 등으로

먹는 물에 대한 주민들의 불신과 불감이 매우 높은 상황인데요.

 

환경부는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해 2019년부터 지자체와 전문가, 이해관계자 등과

지속적인 논의를 거쳐 낙동강 유역의 취수원 다변화 정책을 마련해왔습니다.

 

이번 정책으로 지역 주민들의 물 이용에는 피해가 없으며,

구미시 물 이용에 지장을 초래할 시 수혜지역으로의 물 공급을 중단할 예정입니다.

 

또한 물을 공동으로 활용하는 구미시에 상생기금을 조성해 지원하고,

관계기관과도 협력해 구미 발전을 위해 노력할 계획입니다.

 

 

정책 추진 과정에서 반대하거나 우려하는 지역 목소리에 더욱 귀기울이며

지속적으로 소통하여, 낙동강수계 상하류 지역이 함께 상생하도록 적극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