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국회기후변화포럼 차원에서 2050 장기저탄소발전전략 공청회를 열었습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현장 참여를 제한하고 온라인 생중계를 진행했는데요. 이번 공청회는 다음달 우리 정부의 2050장기저탄소발전전략 보고서(LEDS) UN제출을 앞둔 가운데 정부가 마련한 안을 살펴보고, 폭넓은 의견을 수렴하고자 마련했습니다.

 

저는 개회사를 통해 “2050 탄소중립은 기후위기 대응과 우리의 생존을 위한 필수요소라며 국회는 기후위기 대응과 탄소중립를 위해 입법을 통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안호영 의원님은 우리 국민들께서 기후위기 문제에 대해 심각하게 느끼고 계시다“2050 탄소중립을 이룰 수 있도록 정부와 국회가 힘을 모으겠다고 하셨습니다.

 

 

김상희 부의장님은 “LEDS는 모든 국민이 이해당사자라며 탄소중립으로 가는 길에 많은 어려움이 있겠지만 우리가 가야할 길이라고 말했습니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님은 내년 1년 간은 2050 탄소중립을 달성할 수 있는 경로, 시나리오는 만들어야 한다국회의 법 제정 지원 등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발제는 지속가능한 녹색사회 실현을 위한 대한민국 2050 탄소중립 전략을 주제로 안세창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님이 맡아주셨는데요~

 

 

발전 부문에서 2050년까지 석탄 발전 비중을 0%로 만들고, 재생에너지 비중은 65~80%까지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를 밝히고, 동북아 슈퍼그리드 구상과 수소환원제철 적용 확대, 순환경제 강화, 친환경차 대중화 등의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이어 국회기후변화포럼의 공동대표이신 김일중 환경정의 고문님을 좌장으로 각계 전문가 분들이 참여한 지정토론을 진행했습니다.

 

 

온라인에서 댓글을 통해 질문 주신 내용을 포함해 종합토론도 이어갔는데요.

구체적 실행 방안 미흡, 기술적인 방안에 그침, 중기목표 설정 필요성 등 다양한 의견을 전달해주셨습니다.

 

 

공청회에서 말씀해주신 의견이 LEDS보고서 작성에 반영되도록 챙기고,

입법과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는 과정에도 담아내도록 적극 검토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