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노동자들을 위한 활동과 정책을 적극적으로 제시해온 한국노총 여성위원회가 올해로 설립 28주년을 맞았습니다. 

1991년부터 2019년까지 정말 긴 시간을 우리 사회와 함께해온 한국노총 여성위원회의 총회 자리에 한정애 의원도 빠질 수 없지요 :) 


오랜만에 만난 반가운 여성 조합원 동지들과도 반갑게 인사나누고, 근황 토크도 함께하며 행사 시작을 기다려봅니다~




행사 진행 내내 뭉클하고 흐뭇한 기분을 감출 수 없는 한정애의원~



이날 최미영 한국노총 여성위원회 위원장은 "우리가 이루고 싶은 꿈과 염원은 누구에게도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여성위원회는 여성노동자들이 원하는 날을 만들기 위해 의연한 각오로 연대의 횃불을 밝혀 나가겠습니다"라고 밝히며, "여성 단절 문제 등의 변화가 이어지게 된 것은 여성노동자들이 목소리를 냈기 때문입니다. 한국노총의 많은 여성 노동자들이 우리 사회 개혁에 중추적인 역할을 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달하였습니다.


한정애 의원 또한 "많은 여성 선배들이 어려움을 뚫고 앞으로 나아갔고, 후배들이 더 넓은 길들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현장에서 여러분이 포기하지 않고 싸우고 있고, 싸워왔고, 앞으로도 싸울 것이기에 여전히 많은 가능성이 있습니다"라며 든든한 격려사로 힘을 보탰습니다 ^^




이날 총회에서는 2020년 여성위원회 활동목표를 설정하고, 이를 위해 성평등 노동정책 강화를 위한 여성정책활동 등을 세부 과제로 설정하였습니다. 또한 여성 조직을 통한 여성 활동의 활성화 및 여성간부의 양성과 활동역량 강화 등의 내용이 담긴 결의문도 채택하였습니다.


마지막으로 기념사진도 찰칵!

2020년에도 목표하신 내용들을 차근차근 실현해나가는 여성위원회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파이팅!!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혜 2019.12.04 19: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노위 현안질의에서 의원님의 멋지신 모습에 반해 지지자가 되었습니다~~저도 눈물이.....같은 여성으로, 한 국민으로서 의원님이 자랑스럽습니다^^응원합니다~~

    • 의원실 2019.12.05 0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따뜻한 응원 감사드립니다. 지적한 문제들이 제대로 개선될 수 있도록 끝까지 살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