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5일 수질원격감시시스템(수질TMS) 조작이 여전하다고 지적했다. 백도어(비공개 접속 경로)를 이용해 수질 측정값을 조작하는 것이 만연하다는 것이다.

 

한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환경부 국정감사에서 "정부가 수질TMS 조작방지 대책을 실시했음에도 현장에서 조작이 활개를 치고 있다""2007년부터 올해까지 원격관리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120억원이 들었는데 장비 조작이 현장에서 여전하다"고 말했다.

 

한 의원은 이같은 사실을 증명하기 위해 실제 사례를 보여줬다. 한 의원이 제시한 동영상에서 수질TMS은 백도어를 통해 쉽게 조작됐다. 실제로 7.4를 가리키던 질소 측정값은 시료에 변동이 없었음에도 조작 이후 5.1로 떨어졌다.

 

한 의원은 "이처럼 임의로 조작이 가능하다""과거에는 상수값을 조작하는 방식으로 기록이라도 남았는데 지금은 기록도 남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 기사 원문 보기

[머니투데이] [국감]한정애 "수질TMS 조작 '여전'기록도 안 남아"

 

▽ 관련 기사 보기

[전자신문] [2018 국정감사]장관 없는 환경부 국감기업 온실가스 감축 부담 가중 질타

[환경미디어] [2018국감] 수장 없는 환경부 국감, 기업 온실가스 감축 관련 질의공세명쾌한 답변 못해

[의학신문사] 흑산공항·미세플라스틱 등 집중 제기

[에너지경제] [2018 국감] 장관도·한방도 없었던 환경부 감사...'맹탕국감' 오명 쓸까

[한국일보] 한정애 하수처리장 수질오염 농도 조작 여전

[뉴스핌] [국감] 수장없는 환경부 국감...힘 빠진 '맹탕감사'

[국토일보] 수질TMS조작·흑산공항 건설 환경국감 도마위

[머니투데이] [300스코어보드-환노위]끝나지 않은 가습기살균제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11.01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hanjeoungae.com BlogIcon jjeun 2018.11.02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문의하신 영상은 블로그 영상모음에 공개해놓았습니다. 게시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hanjeoungae.com/4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