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이 쌀쌀해지면 생각나는 것들이 있습니다 :)

따뜻한 국물, 군고구마... 그리고 한 해의 반찬을 책임지는 김장(!)

그렇군요 드디어 김장의 철이 다가왔습니다~~ 


재료가 가득 실린 트럭의 등장이 '김장 시작'을 알리는 듯 한데요~

한정애의원도 건실한 일꾼모드로 트럭에 올라 재료 박스를 나르기 시작합니다.




으쌰으쌰~~



어떻게요?? 머리가 휘날리도록~~ ^^ 소듕한 절임배추와 재료 박스를 날랐답니다~



건실한 일꾼 역할만 잘 하느냐!

아닙니다~ 김장의 꽃인 배추 속채우기도 잘 한다는 사실 ^^

다년간의 숙련된 김장솜씨를 보유한 ★프로 김장러★라는 소문이 있습니다.

 

능숙하게 앞치마와 속장갑, 빨간 고무장갑부터 꼼꼼히 착용하고~~



자~ 보이시나요? ^^

빛나는 ★프로 김장러★의 자태~~ 뿜뿜!



맛있게 먹으면 0칼로리~ 즐겁게 일하면 스트레스지수도 제로! ㅎㅎ

강서구 새마을부녀회 회원님들과 열심히 배추 속을 채워봅니다~~



맛있어보이는 배추 포기를 자랑해보기도 하고요~ 

아 당장이라도 보쌈고기와 함께 입에 넣고 싶은 비주얼~~ ^^ 너무 맛있겠죠?! 



김장에만 집중하느라 한정애의원도 모르게 나와버린 입 ^3^



그 후로도 꽤 오랫동안 입(?)과 손이 열일 했다는 후문입니다~~



즐겁게 일하면 스트레스는 제로-!

새마을부녀회 회원님들과 즐겁게 일하고 온 13일(수)의 김장 현장이었답니다 ^^



요즈음 부쩍 쌀쌀해진 날씨에도 강서 곳곳에서 많은 분들이 김장행사에 함께해주시고 있습니다.

그 따뜻한 마음이 맛난 김치에도 더욱 듬뿍 스며들 것 같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주영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쌀쌀해진 날씨와 함께 본격적인 김장철이 시작되었습니다-★

한정애의원은 눈 내린 24일(토) 아침 역마을봉사단과 함께 김장에 나섰는데요. 1년마다 돌아오는 연례 행사다 보니 어느덧 능숙해져서 준비도 알아서 척척- 가능하답니다. ^^


김장 재료를 다듬은 테이블도 요렇게 손으로 쓱쓱 훔쳐내보고요~



김장 전 마음을 가다듬으며 따뜻한 음료도 한잔 들이켜봅니다~



호로록~ ^^ 뜨끈한 것이 역시 진리지요~



가득 쌓여있는 재료들을 쳐다보며 멍 때리는 것도 잠시-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빠르게~ 재료 준비를 마칩니다★



(넘나 빨라서 손이 보이질 않는다.. !)



폭풍같은 작업 후, 평화로운 시식타임~ 

무 조각과 배추 조각이 무척 싱싱하고 맛있었답니다 ^^*



이번에는 배추를 버무릴 양념 작업 들어갑니다~



넘나 열심히 버무리는 작업 후 약간 혼이 나간(?) 표정으로 앵글을 한번 쳐다봐주시기도 하고요 ^^;;

(feat. 장상기 시의원님)



드디어 양념도 완성★



이번 작업은 배추에 양념을 꼼꼼하게 발라주는 순서입니다.

뽀얀 배추가 맛나게 물드는 김장의 핵심 순서라고 할 수 있죠 ^^



꼼꼼히~ 발라줘야 맛난 김치가 완성된다는 것~ 모두들 잘 아시리라 믿습니다!




강선영 의원님과 장상기 의원님도 열심히 작업중이시군요 ^^


그 후로도 작업은 한동안 진행되었다고 합니다~

열심히 담은 김장김치 맛나게 드셨으면 좋겠습니다 :)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내년에도 함께해주시는 거 잊지 않으셨죠? ^^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구 한정애 의원이었습니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