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월) 디지털 물산업의 혁신 성장을 위해 6개 기관

(대전광역시, 한국수자원공사, 충남대학교, 카이스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환경부는 디지털 물산업 혁신성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6개 기관과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전문 인력과 경험을 공유하는 등 각종 협력 사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저는 협약식 자리에 참석하여,

"대전시의 뛰어난 연구기반과 행정적 지원, 충남대학교와 카이스트의 우수한 인재,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의 전문 인력과 경험이 더해진다면 혁신적인 물기업이

탄생하고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라고 밝혔습니다.

 

 

협약서에 서명도 꼼꼼하게~

 

 

특히 지난 20여년 간 운영이 중단된 옛 대덕정수장을

시민이 함께 즐기는 개방형 공간과 물산업 디지털 혁신창업 공간으로 바꾸고,

지역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하는 등 정책 지원방안 마련은 물론

물기업 투자를 위한 벤처펀드 조성 등에도 적극 협력할 예정입니다.

 

이번 만남이 혁신적인 물기업의 탄생과 탄소중립 실현의 토대가 될 수 있도록

협약기관의 전문성과 우수한 인력, 경험을 모아나가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