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 2564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30() 전국 사찰에서 봉축법요식이 열렸는데요.

개화산 약사사 법요식 행사에 함께 했습니다.

 

봉축법요식은 원래 430일에 진행했어야 하나, 올해는 4월이 윤달이기도하여 불교계 종단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앞장서고자 법회를 한 달 연기해 윤 4월8일에 개최했습니다.

 

간절한 소망이 담긴 연등이 천장에 가득했는데요~

원하는 바 다 이뤄지길 바라며 축사도 전달해드렸습니다.

 

 

이어 아기 부처님을 물로 씻는 관불 의식에도 경건히 임해봅니다.

 

 

어려운 시기 모두 한마음이 되어 잘 극복할 수 있도록,

온 가정에 평온과 건강이 늘 함께 하기를 두손 모아 기원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