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월) 홍콩 환경보호처 폐기물처리팀에서 음식물쓰레기 문제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기 위해 의원실을 방문했습니다. 최근 홍콩에서 음식물쓰레기 처리 문제가 큰 사회적 이슈로 부상하고 있는 만큼, 환경보호처에서는 해외사례인 한국의 RFID 음식물쓰레기 종량제와 처리시설 정책을 참고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익숙한듯 생소한 단어지요? ^^


RFID는 무선인식이라고도 하며, 반도체 칩이 내장된 태그나 라벨·카드 등에 저장된 데이터를 읽어내는 인식시스템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방식을 사용한 RFID 음식물쓰레기 종량제는 "배출량에 따라 요금을 부과해 음식물쓰레기의 감량을 유도하는 방식"을 의미합니다. 최근 공용 아파트나 골목길에서 많이 설치되어 있기도 합니다.




이날 방문한 친완쯔 부처장은 홍콩의 음식물쓰레기 처리의 어려움에 대해 설명하며, 한국의 정책을 자국에 반영하여 문제를 해결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한정애 의원도 "한국도 음식물쓰레기 종량제를 처음 시작했을 때 여러 시행착오를 겪었으나 현재는 잘 정착되었습니다. 무엇보다 해당 지역 주민들은 폐기물 처리시설이 들어오는 것을 꺼려하시기 때문에 시설 주변에 들어가는 비용에도 적극 투자하여 부정적인 이미지를 지울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라고 언급하며, 홍콩에서도 좋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간담회 자리를 마치고 친완쯔 부처장께서 홍콩 내셔널지오파크(홍콩국가지질공원)의 멋진 기념 우표를 전달해주셨습니다 ^^ 아름다운 홍콩의 자연이 담긴 우표에 감탄하는 한정애 의원의 모습 보이시나요?



환경 보호에도 앞장서달라는 뜻 깊은 선물! 정말 고맙습니다 ^^

소중히 기억하고 간직하겠습니다.



선물을 주신 부국장님께 악수로 다시 한번 감사를 표했습니다.



환경 문제는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도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있는 문제입니다.

음식물쓰레기 처리 문제를 비롯하여 국제적인 환경보호를 위해 더 많은 교류의 필요성을 느낀 자리였습니다.


앞으로도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