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시사닷컴]이제 화곡동, 등촌동 등 강서지역에서 전철을 이용해 월드컵경기장이나 DMC(디지털미디어시티) 등 강북지역으로 바로 갈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20일 강서와 강북을 횡단하는 강북선 등을 포함한 2차 도시철도망구축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계획에는 강북선 등 도시철도 노선이 신설되거나(6) 연장(2) 또는 개선(2)되는 등 총 10개 노선의 사업(총 연장 71.05km, 총사업비 72,302억원)이 담겼다.

 

특히 강북선의 경우 신규 선정 노선이자 전체 사업 중 비중이 제일 커 가장 주목받고 있다(길이 약 26km, 사업비 약 2조원). 서울시 발표자료에 따르면 강북선의 주요 경유지는 아래와 같다.

 

서울시는 제2차 도시철도망구축계획 추진을 위해 이번 3월에 주민설명회 개최하고 4월에 철도망구축계획 방침 수립 및 국토교통부 승인 신청, 올해 하반기에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겠다는 계획이다.

 

한정애 의원은 강북선 개통은 우리 강서의 철도서비스 질을 제고해 대중교통 환경을 개선하고 지역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국토부 승인 이후 예비타당성조사 등 여러 절차가 남아있지만 강북선이 빠른 시일 내에 착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북선 주요 경유지>

목동역(5호선) 목동사거리인근(화곡4) 등촌2동주민센터 등촌역(9호선) 월드컵경기장 디지털미디어시티역 가재울뉴타운 명지대 서대문구청앞 홍제 상명여대 평창동 국민대 정릉 길음역 종암역 월곡역 홍릉 청량리역


기사 원문 보기

[데일리시사닷컴] 한정애 의원,"등촌2, 화곡4동 포함된 강북횡단 도시철도 추진 확정"

 

관련 기사 보기

[일간대한뉴스] 등촌2, 화곡4동 포함된 강북횡단 도시철도 추진 확정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