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시스】박영주 한주홍 기자 = 고(故) 김용균씨 모친 김미숙씨는 26일 '위험의 외주화 방지법'(산업안전보건법·일명 '김용균법')이 본회의를 통과하자 "정말 꿈같다"고 안도의 한숨을 내 쉬었다.

 

김씨는 이날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이 본회의를 통과한 이후 취재진과 만나 "믿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원래 나라가 해야 하는 일을 제가 하게 됐다"며 "우리 용균이가 저를 이렇게 만들어줬다"고 했다. 또 "용균이에게 조금이라도 떳떳하게 된 것 같아 기분이 조금 나아졌다"고 말했다.

 

김씨는 아들 김용균씨를 향해 "용균아 다음에 엄마가 너에게 갈 때는 조금이라도 덜 미안할 것 같아"며 "아직 미안하고 죄스러운 마음이 너무 많은데 그래도 엄마 조금이라도 봐 줘"라고 전하기도 했다.

 

김씨는 이후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을 찾아 감사의 인사를 건넸다.

 

김씨는 "너무 행복하다. 국민을 위해 작은 힘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뭐든지) 하겠다"며 이해찬 민주당 대표를 와락 안았다. 그러면서 "의원들이 같이 힘을 합쳐서 된 일"이라고 공을 돌렸다.

 

김씨는 "법이 시행되는 게 중요한 만큼 열악한 환경에서 목숨이 오가는 사람들을 보호해줬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김씨와 부둥켜안고 눈물을 흘렸던 한정애 의원을 향해서는 "마음이 많이 전해졌다. 많이 의지하고 있다. 고맙다"고 했다.

 

이 대표는 "법만 개정됐다고 끝나는 게 아니라 제대로 지켜지는지 감독하는 게 중요하다"며 "의원들이 함께 이 법이 잘 지켜지는지 감독하고 개선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홍영표 원내대표는 "어머니께서 지켜보고 계시고 많이 걱정해서 의원들이 최선을 다해 통과시켰다"며 "아드님의 죽음을 저희가 헛되게 하지 않겠다. 앞으로 절대 우리나라에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은 이날 재적 의원 185명 중 찬성 165명, 반대 1명, 기권 19명으로 본회의에서 처리됐다. 이 법안은 한국서부발전이 운영하는 태안화력발전소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다 컨베이어 벨트에 끼어 숨진 김용균씨 사고를 계기로 논의가 시작돼 '김용균법'으로 불리기도 한다.

 

gogogirl@newsis.com

 

▽ 기사 원문 보기

[뉴시스] 김용균母, 산안법 통과에 "아들에게 조금 덜 미안할 것 같다"(종합)

 

▽ 관련 기사 보기

[뉴스1] 김용균씨 모친, 법안 통과에 與 얼싸 안고 "고맙다…정말 고맙다"

[경향신문] [속보]‘김용균법’, 국회 본회의 통과···여야 막판 합의

[경향신문] 재하청 안전까지 원청 책임 ‘위험의 외주화 방지법’ 통과

[뉴시스]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 논의 회동

[연합뉴스] 여야, '김용균법' 협상 타결…오늘 본회의 처리 전망(2보)

[중앙일보] 여야, ‘김용균법’ 합의…김용균母 “아들한테 죄 덜었다”

[경향신문] 여야, ‘죽음의 외주화 방지법’ 합의···오늘 본회의 처리 전망

[뉴스1] 여야, 김용균법 합의…4시30분 환노위 소위 의결(상보)

[뉴스핌] [종합] 여야, 김용균법 처리 합의‥본회의 통과 ‘유력’

[노컷뉴스] 여야 김용균법 합의

[뉴시스] 여야, 산안법 쟁점 합의…정부안서 일부 '후퇴'

[뉴스핌] [사진] 김용균법 처리 합의 '뜨거운 포옹'

[이데일리] 여야 ‘산안법’ 전격 합의..본회의 통과 ‘청신호’

[경향신문] [경향포토]산업안전보건법 통과 포옹하는 한정애-김미숙

[아주경제신문] 여야, ‘김용균법’ 합의…故 김씨 어머니 “아들에 면목 생겼다”

[머니투데이] [사진]'김용균법' 여·야 합의...본회의 처리 될 듯

[뉴스핌] [사진] 포옹하는 故 김용균씨 어머니와 한정애 간사

[머니투데이] [사진]'위험의 외주화 방지법' 여·야 합의...오늘 본회의 처리될 듯

[서울경제] 여야, ‘김용균법’ 협상 타결…오늘 본회의 처리 예정

[뉴스1] 고 김용균씨 어머니와 포옹하는 한정애 의원

[뉴스핌] [종합 2보] 여야, 김용균법 처리 합의‥어머니 "비록 아들은 못 누리지만"

[아시아경제] [포토] 기쁨 나누는 한정애 간사-김미숙 씨

[아이뉴스24] [포토]산업안전보건법 합의, 포옹하는 고 김용균 어머니

[뉴스1] 여야, '김용균법' 합의…오늘 본회의서 처리하기로(종합)

[중앙일보] 산업안전보건법에는 한국 노동ㆍ산업의 역사가 새겨져 있다

[노컷뉴스] 여야, 조국 국회 출석 및 '김용균법' 처리 합의

[뉴시스] 故 김용균씨 모친, 산안법 합의에 "정말 고맙다" 눈물

[경향신문] 고 김용균씨 어머니 “너로 인해 다른 사람들이 살 수 있었다고…”

[민중의소리] 김용균법 여야 합의, 포옹하는 한정애 간사와 故 김용균 씨 어머니[포토]

[국민일보] '김용균법' 통과 소식에 기뻐하는 어머니

[연합뉴스] 포옹하는 한정애 간사와 어머니 김미숙 씨

[중앙뉴스] ‘조국’ 국회 출석과 맞바꾼 ‘김용균법’ ·· 극적인 합의

[JTBC] [야당] '김용균법' 협상 극적 타결…'유치원법' 입장차는 여전

[연합뉴스] 위험의 외주화 방지 '김용균법' 환노위 통과

[시사포커스] [영상] 한정애 의원 "김용균법, 정말 유해하고 위험한 작업만 하도급 금지하자는 것"

[스페셜경제] 여야, ‘김용균법’ 처리·운영위 소집 합의…文 대통령, 조국 운영위 출석 지시

[서울경제] 여야, 산안법 막판 극적합의...기업활동 위축 목소리도

[머니투데이] '위험의 외주화' 막는 산안법, 환노위 통과…보호대상 확대·처벌강화

[오마이뉴스] "내 아들은 못 누리지만..." '김용균법' 합의에 어머니 울먹

[SBS] "죽음의 외주화 막자"…간절함이 끌어낸 '김용균 법'

[그린포스트코리아] 여야 '김용균법' 처리 합의…"위험의 외주화 막아야"

[머니투데이] '위험의 외주화' 방지 김용균법, 국회 문턱 넘었다

[연합뉴스] 28년만에 김용균법으로 재탄생한 산안법…위험의 외주화 막는다

[KBS] “제2의 김용균 죽음 막는다”…“핵심은 원청의 책임·처벌 강화”

[파이낸셜뉴스] '김용균법', 국회 본회의 통과..찬 165 vs. 반 1·기권 19

[헤럴드경제] 김용균법 국회 본회의 통과…‘위험의 외주화’ 막는다

[국민일보] [포토] “김용균법 통과 축하해요”

[연합뉴스] 민주노총, '김용균법' 국회 통과에 "아직도 갈 길 멀어"

[한겨레] ‘김용균법’ 통과…“감사합니다” 엄마는 주먹풀고 흐느꼈다

[아주경제신문] ‘김용균법’ 본회의 통과…김용균母, 與 만나 “정말 고맙습니다”

[경향신문] 재하청 안전까지 원청 책임 ‘위험의 외주화 방지법’ 통과

[연합뉴스] 원청책임·처벌 강화 '김용균법' 본회의 통과(종합)

[노컷뉴스] "어머니 공이 커요" "고맙다는 말밖에"…김용균母와 與 눈물의 면담

[뉴스핌] [현장에서] 절절한 모정이 이뤄낸 ‘김용균법’...혹한 속 정치권 움직였다

[YTN] 여야, 산안법 개정안 '김용균 법' 극적 타결

[민중의소리] 김용균법 국회 통과 지켜본 어머니 “용균이에게 떳떳해진 것 같다”

[동아일보] 수은 납 등 위험작업 도급 원천금지… 위반땐 10억까지 과징금

[조선일보] 김용균씨 사망 후… 상정 8일만에 통과된 '초고속 안전법'

[세계일보] 정국이 막힐 때마다 대통령이 직접 나섰다

[노컷뉴스] 민생 볼모로 연말 '벼랑끝 대치'…누굴 위한 국회인가

[베타뉴스] [포토뉴스] '김용균법' 국회 통과...기뻐하는 고 김용균 씨 어머니

[경인일보] '김용균법' 본회의 통과, 안전조치 위반 사업주 처벌 강화… 유족 "아들에 고개 들 면목 생겨"

[스포츠경향] 산안법 의결 임박하자 달려온 ‘건설사 대표 출신’ 박덕흠

[미디어오늘] ‘김용균법’ 통과와 조국 수석 국회출석

[MBN] '김용균법' 국회통과…김용균母 "아들에게 면목 생겨, 고맙습니다"

[KBS] “제2의 김용균 죽음 막는다”…산재 방지 원청 책임·처벌 강화

[아시아경제] [백브리핑]청년 목숨으로 쓰인 산안법, 어머니 눈물로 국회를 넘다

[go발뉴스] 마침내 김용균법통과.. “자한당 비열함 잊지 말아야

[한국일보] 유족 위로법안 조율김용균법 통과 이끈 한정애

[SBS] 28년 만의 법 개정까지김용균 씨 어머니의 눈물

[한겨레] ‘김용균법심사에서 통과까지긴박했던 국회에서의 2주일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