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금) 제4기 민·관환경정책협의회 출범을 맞아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제1차 회의를 가졌습니다.

민·관환경정책협의회는 한국환경회의 소속 19개 주요 환경단체와 환경부 간 협의체인데요.

 

회의를 통해 탄소중립정책, 자원순환 등 주요 환경정책 추진상황을 설명드리고,

민간위원들은 플라스틱 수요 원천 감축, 생물다양성 측면을 고려한 산림분야 탄소중립 정책,

온실가스 감축 목표(NDC)상향 등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등 열띤 토의가 있었습니다.

 

 

2050 탄소중립 탄소중립의 실현과 순환경제 이행을 위해서는 정책적인 노력 뿐 아니라

시민사회의 적극적인 참여가 매우 중요합니다.

 

자원순환, 녹색교통, 생태 등 각 분야에서의 활발한 시민 참여는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해 필수적인 기반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앞으로도 탄소중립 실현과 순환경제 체제 확립 등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시민사회와 지속 소통하고 협력해나가겠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26일(수)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녹색미래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개최된

'투명페트병 가져오면 티셔츠 드려요' 행사에 참여해

투명페트병 15개와 '새활용 티셔츠'를 직접 교환했습니다👕

 

다 쓰고 분리 배출된 투명페트병은 원사로 재활용돼

짜자잔~~이렇게 새 옷으로 재탄생되는데요!

 

환경부는 의류 기업과의 업무협약 등을 통해

투명페트병을 활용한 의류와 가방, 신발 등

새활용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탈플라스틱 시대로 나아가기 위한 두 가지 과제!

1️⃣플라스틱 사용 자체를 줄이는 것,

2️⃣사용한 플라스틱을 고품질의 제품으로 재활용하는 것입니다.

여러분도 생활 속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여 주시고,

올바른 분리 배출을 통해 재활용·새활용 제품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시기 바랍니다.

 

환경부 역시 탄소 배출을 줄이고

자원순환 사회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4일, 재생원료 순환체계 현장 점검에 나선 한정애 장관.

 

현장 담당자들과 페트 재활용 공정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는데요.

 

페트병 재생원료로 제작한 옷과 신발, 그리고 페트병들 현장 이야기를 영상을 만나보세요.

 

▽영상 바로 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91119_(한정애 의원님) 토론회 개최(보도자료).hwp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은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함께 1122()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켄싱턴 호텔에서 자원순환정책 대전환 2020 토론회를 개최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의원은 22일(금) 여의도 켄싱턴호텔 그랜드스테이션(15층)에서 <자원순환정책 대전환 2020 토론회>를 공동 주최합니다.


학계 및 정책기관, 기업 관계자, 현장의 실무자 등 이해관계자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석 부탁드립니다 ^^


○ 일  시 : 2019년 11월 22일(금) 오후 2시

○ 장  소 : 여의도 켄싱턴호텔 그랜드스테이션(15층)

○ 주  제 : 플라스틱 재활용체계 개선 방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