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애의원은 7() 서울광장에서 열린 개식용 철폐 전국 대집회에 참석했습니다. 이 행사는 동물권 행동 시민단체 카라와 동물자유연대가 주관하는 1차 전국 대집회 자리였습니다.

 

한 해 약 100만여 마리 이상 개들이 도살되고 있고 특히, 여름철 보신을 이유로 큰 희생이 따르고 있는 만큼 시의적절하게 마련된 집회였는데요. 개식용 산업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해결방안을 요구하기 위해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그 뜨거웠던 현장 속으로 함께 가보시죠!

행사당일 참석하신 분들의 열기만큼이나 햇볕도 뜨겁게 내리쬐었는데요~

 

 

선글라스와 모자로 방어에 나서보는 한정애 의원입니다 ^^

 

 

 

이 날 행사장에는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많은 분들이 발걸음 해주셨습니다.

 

 

동물권 보호 행동에 앞장서는 이용녀 선생님도 참석하셨는데요~

반갑게 어깨동무로 인사도 나눴습니다.

 

 

둥 두둥!

열정적인 난타 공연을 시작으로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공연이 끝난 뒤 사회자의 진행에 따라 본격적인 집회가 시작되었는데요~

 

 

한정애 의원은 축사를 통해 우리는 더울 때 물도 마시고 부채질도 할 수 있지만, 철창에 갇혀있는 그 아이들은 말도 못하며 고통을 겪고 있습니다”라고 말하며 우리가 지치지 않고 전진하는 한 그 아이들의 손을 놓지 않는 것과 같습니. 개식용 종식을 위해 함께 나아갑시다”라고 강조했습니다.

 

 

가축에서 개를 제외하는 축산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하신 이상돈 의원님도 함께 해주셨습니다.

 

 

행사 중간 중간 구호도 함께 외쳤는데요~

특별 제작한 풍선도 눈에 띄었답니다.

 

 

 

관객의 시선을 확~ 사로잡은 태권도 공연도 장관이었습니다. ^^

 

 

 

환한 미소와 박수로 한정애 의원이 응원하는 모습도 포착되었습니다!

공연 끝까지 눈을 떼지 못했다는~~ ^^

 

 

참석해주신 분들의 단체사진도 빠질 수 없겠죠?

구호가 적힌 미니 현수막을 들고 "개식용 철폐!"를 한 목소리로 외쳤답니다.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

개식용 종식 3법 중 하나인 남은 음식물을 동물에게 사료로 주지 못하게 하는 폐기물관리법이 통과되도록 국회에서도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햇볕이 쨍쨍했던 이번 주말 잘 보내셨나요?

외출 시에는 소중한 피부 보호를 위해 선크림을 꼭 바르시고, 모자나 양산도 챙기시길 바랍니다 :)

 

그럼 주말 한정애의원의 일정을 함께보실까요~

 

 

여러 클럽에서 참석해주신 강서구청장배 테니스 대회에 함께했습니다~ 

베테랑 선수분이라 그런지 왠지 모르게 여유로움도 느껴지는 현장입니다 ^.^

 

 

직접 악수도 하며 일대일 응원 들어갑니다~~

 

 

회원님들과 소소한 담소도 함께 하고요~

 

 

웃으면 복이 온다고 하지요 :)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함께해주시는 우리 아버님과 흥이 넘치는 정애쓰~

 

 

 

테니스는 근력과 순발력을 골고루 요하는 경기인 만큼 경기 시 부상에 각별히 유의해주시길 당부드렸습니다~~

 

 

그동안 쌓아온 실력을 아낌없이 발휘하시기를 바라며 아자! 아자!

파이팅 넘치는 응원도 함께합니다~

 

 

이어 마곡나루역에서 진행된 제1회 강서문화예술페스티벌에 방문했습니다.

이번 축제는 시 낭송, 사물놀이, 판소리, 난타 등의 공연이 총 4부로 알차게 구성되어 있답니다 ^^

 

 

볼거리, 즐길거리가 가득했던 현장으로 함께 가시죠!

강서구 문화예술 발전에 앞장서는 고마운 분들과 인사를 나누며 시작~~

 

 

 

처음 개최하는 축제라 운영본부도 더 고생이 많으셨을 것 같아요. 

응원 차 방문도 하고, 사랑이 넘치는 사진도 함께 촬영했습니다~~ 오늘 하루 파이팅입니다♡

 

 

강서구 사진작가협회 분들과도 한 컷!

오늘을 기념하는 즐겁고 행복한 순간들 많이 많이 찍어주세요 :)

 

 

알록달록 복장과 소품까지 완벽 그 자체라 공연이 기대되는 오늘의 공연팀 ^^

 

 

요번에는 풍물놀이 공연팀과도 함께했어요~


 

신명나게 꽹과리를 연주해주시던 어머님~

엄지가 저절로 올라갔답니다 乃 엄지 엄지 척~~

 

 

강서에 대한 사랑을 볼에 새기리-♡

지금은 볼빨간 정애로 변신중 ^^

 

 

너무 흡족해서 미소가 빵 터진 한정애의원~ 

똑같이 하고 싶은 분은 페스티벌 현장으로 얼른 오세요!

 

 

예술의 현장~ 영상으로 느껴보시죠! ㅎㅎ 귀여운 하트가 땋!

 

 

앞으로도 쭈욱

발전하는 즐거운 페스티벌이 되길 기대하며 다같이 파이팅!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 강서를 사랑하는 한정애의원이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