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일본 경제침략 대응의 일환으로 열린 일본 금융자금 회수 가능성 및 파급 영향 점검긴급 좌담회에 참석했습니다. 이번 좌담회는 특위 위원이신 김병욱 의원님이 준비하셨는데요.

 

일각에서 제기하는 일본 금융자금의 회수 가능성에 대해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진실을 밝히는 논의의 장이었습니다.

 

 

좌담회에는 한국대부금융협회를 비롯한 각계 금융 전문가 분들과 정부 부처가 참석해 의견을 나누었는데요.


김병욱 의원님은 이 자리를 통해 "과거 외환위기 시기와 달리 국내 외화유동성 자체가 충분하고, 일본계 저축은행과 대부업계가 있어도 실질적인 영업자금은 국내에서 조달하고 있다"라며, "일본계 자금이 철수한다고 해도 대체 가능성이 있고 국내 저축은행 유동성도 상당히 풍부하다"라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여러 의견을 듣고 우리가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함께 고민해보았습니다. 특히 이런 국가 상황을 악용한 대안대출 사기 등으로 국민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특위 차원에서도 더욱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좌담회가 끝난 후 특위 전체회의에 참석했는데요.

회의 시작 전 위원장님과 발언에 대한 의견도 간략히 공유했습니다.

 

 

자리 정돈 후 회의가 시작됐습니다.

 

 

최재성 위원장님은 모두 발언을 통해 일본의 각의가 내일로 예정되었. 특위는 정부와 함께 경제적 분야 뿐만 아니라 비경제적 분야까지 아우르는 능동적이고 수평적인 대응을 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특위 부위원장인 한정애 의원은 일본이 대한민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배제하는 순간 일본은 전세계의 블랙리스트가 될 수 밖에 없다우리에게 대놓고 경제 우방이 아니라고 하는 나라에 대해 우리가 우방국에 주는 호혜적 관계를 지속할 필요가 있는가 묻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집중적이고 치밀한 수평적 대응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며 그 결과는 일본 기업의 피해로 귀착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정애 의원의 힘 있는 발언 풀버전은 아래 영상을 참고해주세요.

 

 

Posted by 주영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 대변인은 3()오전10시 여의도 국회 본청 246호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 김한길 당대표, 전병헌 원내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지도부들과 함께 참석했습니다.  

김한길 당대표는 의총 모두발언에서 " 일요일 아침에 새정치연합과의 통합 소식으로 많이 놀라셨을 것이다. 사전에 충분히 상의 드리지 못한 점을 양해를 구하며, 오늘 자리긴급의원총회를 소집한 것은 그간의 진행상황을 말씀드리고 여러 의원님들의 말씀을 경청하기 위한 것"이며, " 우리는(민주당과 새정치연합)해낼 수 있고, 반드시 해낼 것이다. 우리는 국민과 대한민국을 진실로 사랑하는 사람들이기 때문이다. 우리 다같이 힘을 모아서 해내자. 고맙다" 고 말했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의원은 27일 서울 여의도 본청 246호에서 열린 제 76차 긴급 의원총회에 참석했습니다. 김현 원내부대표의 사회로 민주정책연구원 활동보고(서면보고)와 정성호 수석부대표의 국정감사 관련 현안보고 및 의원들의 자유토론, 마무리 말씀으로 진행됐습니다

강기정의원은 의총장에서 국정원, 보훈처, 행안부에서 만들어 지난 대선 전, 전국적 교육자료로 이용한 CD들을 보여주며, "지난 대선은 신 관건선거, 총체적 부정선거였다" 며 발언했습니다.

 

 <제76차 의원총회 자료 일부, '민주정책연구원 활동보고' (서면보고) 자료 첨부>

 

< 의총 관련 메모 내용>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