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 서부광역철도 추진 국회의원 모임 2차 회의를 진행했습니다.

 

특히 이번 회의에는 손명수 국토교통부 2차관, 김우영 서울시 정무부시장,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도 함께 해주셨는데요.

 

이번 회의는 그동안 국토교통부, 서울시, 경기도 간 입장이 정리되지 않아 사업이 지연되어 각 관계기관의 입장을 확인하고 정리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입니다.

 

우선 원종~홍대선 사업의 현재까지 추진현황을 살펴보고 정부와 서울시, 경기도 등 관계기관과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주요내용은 사업 추진의 용이성을 감안해 내년 4월까지 민간사업자의 참여를 기다려보고, 사업자가 없을 경우 재정사업으로 추진하기로 한 것인데요.

 

서부광역철도 추진 사업은 지난 총선 교통편의 분야 핵심 공약으로 주민 여러분께 밝힌 사업인 만큼 조속한 추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강서주민 2020.08.01 2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년 4월까지 민자사업할 기업기다리면 도대체 언제 기재부 예타심사 진행하고 언제 착공합니까? 지금까지도 몇년을 기다렸는지 모르겠네 정말 너무하네요. 그냥 재정사업으로 추진하면 되지 뭔 뜬금없이 민자유치입니까?

  2. BlogIcon 부천시민 2020.08.04 1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10년이내에는 준공될거라 믿고 있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