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의원 출신인 한정애 환경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야당 의원들의 칭찬이 이어지는 이색 풍경이 펼쳐졌다. 야당의 파상공세가 이어지는 통상의 인사청문회와는 전혀 다른 분위기였다.

 

김성원 국민의힘 의원은 20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열린 한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도덕성이나 정책적인 검증 등을 하면서 (한 후보자가) 꽤 훌륭하게 잘 살아오셨다는 생각이 든다인사청문회 제도가 문제가 아니라 결국은 이게 사람의 문제 아니겠느냐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정부가 한 후보자 같은 분을 장관 후보자로 지명하면 흠집 내기 같은 얘기는 안 나올 것 같다고 덧붙였다. 국민의힘은 인사청문회에서 문재인정부의 인사 검증 실패를 지적하며 공세를 펼쳐왔기에, 김 의원의 칭찬은 이례적이란 평이 나왔다.

 

김 의원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소환해 한 후보자를 치켜세우기도 했다. 그는 박범계 후보자는 어떻냐. 국민들이 인정하겠느냐라며 박 후보자가 의문의 1패를 당한 것이라고 말했다. 개인 신상 문제에서 큰 논란이 없는 한 후보자와 달리 박 후보자는 측근 비리, 사법시험 존치 주장 고시생 폭행 의혹, 설립에 참여한 법무법인 명경 관련 이해충돌 방지 의무 위반 의혹 등에 휩싸인 상태다.

 

환노위 국민의힘 간사인 임이자 의원도 문재인 대통령께서 단행하신 인사 중 제일 잘된 인사가 아닌가 싶고, 여야가 이렇게 환영하는 인사도 근래 드물었다고 칭찬했다.

 

홍석준 국민의힘 의원도 까도 까도 썩은 양파가 나오는 다른 후보자 내지는 장관과 달리 한 후보자님은 정말 도덕적으로도 훌륭하다환경의 최후 골키퍼로서 소신을 지키면서, 민주당 출신의 환경부 장관이 아니라 대한민국 환경부 장관으로 역할을 했다는 역사적 평가를 받길 기원한다고 덕담을 건넸다.

 

한 후보자는 SK케미칼과 애경산업의 전 대표가 유해 물질로 만든 가습기 살균제를 유통·판매한 혐의를 받아 진행된 1심 재판에서 무죄 선고를 받은 것과 관련해 필요하다면 추가적인 실험도 진행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환경부가 인과성 증명을 위한 추가 연구를 통해 자료와 증거를 제시해야 한다는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는 전적으로 동의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은 과거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 시절 논란이 된 환경부 블랙리스트의혹도 집중 질의했다. 한 후보자는 제가 임명이 된다면 상식에 부합하게 일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헌 기자 kmpaper@kmib.co.kr

 

기사 원문 보기

[국민일보] 정부, 가장 잘된 인사한정애 칭찬 쏟아진 이색 청문회

 

관련 기사 보기

[MBN] 화기애애 한정애 인사청문회국민의힘 "가장 잘된 인사

[한겨레] “문 대통령 인사 중 최고야당 칭찬 쏟아진 한정애 청문회

[경상일보] 덕담·칭찬 쏟아진 한정애 후보(환경부 장관) 인사청문회

[서울신문] 한정애 환경부 장관 청문회 당일 적격보고서 합의채택

[MBC] 한정애 환경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당일 '적격' 보고서 합의 채택

[국토일보] 한정애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훈훈

[세계일보] 한정애 청문회 개최임이자 "문 대통령께서 인사 단행한 것 중에서 가장 잘 된 인사 아닌가 싶다

[헤럴드경제] 한정애 청문회, 이례적 호평정부 가장 잘된 인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