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지역사회 의료 인프라를 확충한 지역사회 통합돌봄을 주제로 토론회를 열었습니다.

 

이번 토론회는 보건의료, 사회복지, 주택 분야를 통합하는 지역사회 의료 인프라를 개발하여 지역사회 내에서 스스로 서비스가 작동하도록 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체계 구축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된 자리입니다.

 

넉넉하게 준비한 토론회 자료집이 단시간에 소진될 정도로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셨는데요~

 

 

홍성대 민주당 정책위원회 복지 전문위원님의 사회로 행사를 시작해봅니다.

 

 

저는 개회사를 통해 과거 가족 중심의 돌봄 체계가 분화하는 시점에서 돌봄이라는 개념을 어떻게 재구조화 할 것인지 고민해야 한다라며 더 이상 가족에게 그 부담을 온전하게 지우지 않는 사회로 가기 위한 노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지역사회 통합돌봄은 사회적뉴딜분과의 중요한 과제라며 앞으로 우리나라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대로 설계하고, 입법 및 예산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회적 뉴딜분과 위원회 간사이신 정태호 의원님을 비롯해 이광재 의원님, 고영인 의원님, 양정숙 의원님께서도 참석해주셔서 자리를 빛내주셨답니다 :)

 

 

 

첫 발제는 커뮤니티 케어의 발전 전략을 주제로 김용익 건강보험공단 이사장님이 맡아주셨는데요.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향후 과제로 돌봄에 대한 국가의 역할이 무엇인지 국민적 인식의 변화가 필요하고, 대규모 재원을 마련하기 위한 장기적인 전략 수립의 필요성을 언급해주셨습니다.

 

 

두 번째 발제는 지역사회 의료 발전 모델과 커뮤니티 케어를 주제로 홍윤철 서울대병원 교수님이 진행해주셨습니다. 홍 교수님은 지역사회 1차 의료기관의 역량 강화가 시급하고,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 의료 구현과 어르신 주치의 제도 도입으로 지역사회 민·관협력 의료체계 구축을 제안해주셨습니다.

 

 

마지막으로 권혁례 LH공사 공공주택 본부장님이 커뮤니티 케어와 스마트 거주공간을 주제로 발제해주셨는데요. 공공임대주택에 각종 복지서비스가 통합되어 지원되야 할 필요성을 강조하고, 돌봄이 필요한 노인과 장애인을 위해 건강과 안전을 관리할 수 있는 다양한 스마트홈 기술이 도입된 스마트 거주공간을 구축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세 분의 발제를 모두 마친 후 감신 대한예방의학회 이사장님을 좌장으로 종합토론을 이어갔는데요~

 

 

양난주 교수님, 조비룡 교수님, 박철홍 LH공사 공공주택사업처장님, 양성일 보건복지부 복지정책실장님, 신성식 기자님께서 다양한 관점에서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깊이 있는 토론을 진행해주셨습니다.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토론회 내용을 토대로 지역통합 돌봄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적극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