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3일 전당대회 실무 작업을 담당할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위원을 추가 선임했다.

 

민주당 최고위는 이날 전준위원장에 안규백 의원을 중심으로 부위원장, 총괄본부장, 간사, 위원 등의 추가 구성 건을 의결했다.

 

부위원장에는 유기홍·한정애 의원, 총괄본부장에는 김경협 의원, 간사에는 진성준 의원이 선임됐다.

 

위원으로는 강선우·김남국·오영환·유정주·이소영·장경태·장철민·최기상·정필모·조오섭 의원이 이름을 올렸고, 서연희·원민경·장종화·최지은·황희두 위원도 선임됐다.

 

전준위는 오는 829일 예정된 전당대회 실무 준비 작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전준위는 향후 후보등록과 전국 순회 경선 등 전준위의 룰을 결정한다.

 

조직강화특별위원회도 위원장에 윤호중 사무총장, 부위원장에 소병훈 조직부총장을 필두로 위원에 백혜련·어기구·최혜영·허영 의원이 선임됐다. 원외 인사로는 최성용·김현권·배재정·박성민·박해철 위원이 이름을 올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 기사 원문보기

[뉴시스] , 전당대회 준비위원회 추가 구성당권 레이스 시작

 

▽ 관련 기사보기

[이데일리] , 8월 전당대회 채비 본격화전준위 위원 등 추가 선임

[뉴스1] 민주, 전준위 구성 완료8월 전당대회·차기 대선 경선룰 마련 착수

[민주신문] 민주당, 전당대회 위원 추가 선임... 부위원장에 유기홍·한정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