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2일 자유한국당이 5.18광주항쟁과 관련해 보이는 태도들에 대해 “(역사를 바꾸기 위한) 일련의 과정이 잘 짜여진 각본이라는 느낌을 받는다고 비판했다.

 

한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1야당인 한국당의 본모습이 무엇인지 궁금하다아무말이나 막 해도 되는 자유인지, 그래서 망언을 일삼고 있는 것인지 궁금하다고 꼬집었다.

 

그는 어제(11) 김무성·서청원 두 원로 의원이 5.18 당내 망언에 대해 자제하고 광주시민과 국민에게 사과하라고 입장을 냈다저는 이 모습을 보면서 입장문을 내신 건 감사하지만 이게 일찍 조치 되지 못했을까 하는 궁금증이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5.18 진상규명조사 특별법에 북한군 개입에 대한 진상조사를 해야한다는 내용이 들어 있는데, 이 내용은 한국당이 넣었다헬리콥터 사격이나 진압군의 성폭력 등 새롭게 불거진 사안에 대해 조사해야 하는데, 한국당이 북한군 개입 여부를 넣지 않으면 특별법을 통과 시키지 못하겠다고 해서 넣은 것 아니냐고 직격했다.

 

또한 이것을 근거로 공청회하고 망언을 일삼았다저는 이 일련의 과정이 잘 짜여진 각본이라는 느낌을 받는다고 꼬집었다.

 

한 의원은 왜 특별법을 논의할 때 김무성·서청원 의원은 아니다, 북한군은 관계없다고 정리하지 못했냐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그는 1야당의 본모습은 무엇인가. 광주민주화운동이 어떤 식으로 평가받기를 원하는 것인가라며 그렇게해서 이것도 저것도 물타기해서 결국 친일까지 다양한 해석이 존재한다 하고 싶은 것이냐고 되물었다.

 

아울러 이것이 잘 짜여진 각본이 아니라면 한국당은 망언 의원 3명을 출당 조치하고, 진상조사위원 2명 철회하고, 한국당 발 특별법을 다시 발의하라그것만이 국민에 사죄하는 길이고 영령들에게 사죄하는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기사 원문 보기

[이데일리] 한정애 "5.18 망언 한국당, 친일까지 물타기하려나"

 

관련 기사 보기

[KBS] 민주당, ‘5·18 망언연일 규탄“3명 의원 출당조치 해야

[뉴시스] "한국당은 우파가 아니라 막가파"출당·제명 거듭 촉구(종합)

[노컷뉴스] 민주, '5·18 망언 처벌' 특별법 개정 추진

[연합뉴스] 민주, '5·18 망언' 최고수위 맹공 거듭"반역사적 막가파"

[go발뉴스] 한정애 김무성·서청원, 특별법 논의 때 북한군 개입설왜 정리 못했나

[시사포커스] [포토] 한정애, "한국당, 3명 의원 출당시키고 진상조사위원 2명 철회하기를"

[KNS뉴스통신] 민주당, ‘5·18 망언연일 규탄“3명 의원 출당조치 해야

[아시아뉴스통신] 모두발언하는 한정애 정책위 수석부의장

[오마이뉴스] "5.18 북한군 개입 조사 고집한 한국당, 망상가의 말 그대로 받아"

Posted by 김문경9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