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 최대 명절인 설 연휴가 시작됩니다 :)

귀향길 운전 조심하시고, 사랑하는 가족과 친지·이웃들과 함께

그간 못다한 정을 나누는 행복한 설 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


2019년 기해년이 황금빛으로 가득한 뜻깊은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하겠습니다.

여러분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 의원이(더불어민주당, 환경노동위원회)이 환경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동안 유해야생동물로 포획된 동물 중 60%가 까치인 것으로 나타났다.

 

옛날부터 좋은 소식을 전해주는 길조(吉鳥)로 익숙했던 까치가 이제는 가장 많이 잡히는 유해야생동물전락한 것이다.

 

최근 5년간 포획된 유해야생동물은 168만 마리로, 까치가 102만 마리로 가장 많았고, 고라니 25만 마리, 멧돼지 7만 마리, 오리류 6만 마리, 3만 마리, 청설로 2만 마리 순이었다.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는 11154, 12121, 13126, 14108, 15106억원으로 피해액이 매년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해당기간동안 지급된 유해야생동물 포상금은 약 70억원으로, 20112.4억원에서 201528억원 약 14배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정애 의원은 매년 유해야생동물포획으로 인한 포상금 지급액이 늘어나고 있는데, 이 같은 현상이 바람직한 것인지는 상당히 의문이다라며 무분별한 난개발 등이 주요 원인인 만큼 적절한 서식지관리를 통해 인간과 야생동물이 공존할 수 있도록 보다 근본적인 대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기사 원문보기

[등잔일보] 한정애 의원, 이제는 유해야생동물된 길조 까치


▽ 관련 기사보기

[노컷뉴스] 갈 곳 잃은 까치, 吉鳥아닌 유해동물 전락

[일간대한뉴스] 한정애 의원, '길조 까치 이제는 유해야생동물로 전락해'

[그린포스트코리아] 한정애 의원 "유해야생동물 농작물 피해 감소...포획 포상금은 14배 증가"

[헤럴드경제] 길조 까치유해야생동물로 전락포획 유해야생동물 60% 차지

[포항MBC] 유해 야생동물 포획 61%가 까치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61004_보도자료_길조‘까치’이제는 유해야생동물로 전락해.hwp


Posted by 후원회담당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