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사회취약계층의 생활여건이 더욱 어려워진 가운데 대일고 학부모와 학생들이 학교 주변의 어려운 노인들에게 도시락과 마스크 및 세정제 등을 전달하여 노인들의 건강 및 개인위생 관리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행사에는 한정애 국회의원을 비롯하여 장상기 서울시의원, 강선영 강서구의원이 내빈으로 참석했고, 학교에서는 양미라 운영위원장과 하승호 블루크로스 학생대표 등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이 자리했다. 또한 도시락을 제공한 코리아세븐을 대표하여 한지나 FC(Field Consultant) 등 업계 관계자들도 함께 했다.

 

한정애 국회의원은 서로를 아끼고 위하는 마음이 모여 이처럼 따뜻한 행사가 열리게 된 것을 진심으로 기쁘고 감사하게 생각한다라며 우리 학생들의 따뜻한 마음이 주변 이웃에게도 잘 전달되기를 소망하며, 우리 강서구와 나아가 대한민국이 더 따뜻하고, 더 살기좋은 곳이 될 수 있도록 국회에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미라 대일고 운영위원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가운데 우리 학생들과 함께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우리가 손을 보탤 수 있는 일이 없을까 고민하다 오늘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라며 행사 개최 취지를 밝혔다.

 

하승호 대일고 학생대표는 학생들도 마스크를 구하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우리보다는 어르신들이 더 어려우신 상황이라 생각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고, 어르신들의 생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며 소감을 말했다.

 

강선영 구의원(재가복지협의회장)뜻깊은 행사를 마련해주신 대일고 학부모, 학생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제공된 컵라면, 생수, 마스크, 손세정제, 물티슈 등은 대일고 학부모 및 학생(블루크로스)들이 직접 마련했고, 도시락은 코리아세븐에서 행사 취지를 고려하여 무상으로 제공했다. 물품 전달은 재가복지협의회의 지역 내 20개 센터장들이 직접 전달키로 했다.


기사 원문 보기

[대한뉴스] 한정애 의원, 대일고등학교의어려운 어르신에게 작은 정성 나누기행사 참석해

댓글을 달아 주세요